주메뉴로 건너뛰기 레프트메뉴로 건너뛰기 본문으로 건너뛰기

Daejeon Arts Center 문화로 시민을 행복하게! 대전예술의전당

공연안내

예매안내
인터파크1544.1556
아르스노바1588.8440
안내042.270.8333
좌석배치도
공연일정

공연정보

2018 아침을 여는 클래식 10월<피아니스트 임동민> (기획공연)

  • 공연구분기획공연
  • 공연기간2018년 10월 9일(화)
  • 공연시간11:00
  • 공연장소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
  • 티켓정보전석1만원
  • 소요시간약 80분(인터미션 없음)
  • 관람등급8세(초등학생)이상 입장가능
  • 공연주최대전예술의전당
  • 공연장르클래식
  • 유료회원선구매2018-01-23 ~ 2018-01-28
  • 문의처042-270-8333

2018 아침을 여는 클래식 10월<피아니스트 임동민> 공연예매관심공연담기목록

할인혜택유료회원혜택

1. 유료회원 : 법인 30%(50매) 골드 30%(4매) 블루 20%(2매) 
2. 장애인(1~3급) : 동반 1인까지 50%    
3. 장애인(4~6급) : 본인에 한해 50%    
4. 국가유공자 : 애국지사와 상이등급 1급 – 동반 1인까지 50%      
               국가유공자 및 유족증 소지자 – 본인에 한해 50%    
5. 경로우대 : 65세 이상 본인에 한해 50%   
6. 대전광역시 명예시민증 소지자 : 배우자 포함 50% 
   (전화예매만 가능, 1544-1556)  
7. 어린이/청소년 : 입장가능연령부터~19세(고등학생)이하 50%  20세 이상~24세 이하 30% 
※ 대전광역시 거주자 본인에 한함 
8. 대학교 : 전국 모든대학 학생증 소지자 10% ※ 대학원생 할인불가 
9 예술인패스소지자 : 본인에 한해 30%    
10. 단체구매 : 20명 이상 20% (전화예매만 가능, 1544-1556)  
11. 꿈나무 사랑카드 : 카드 등재자 전원 20%
12. 조기 예매할인 : 티켓오픈일로 부터 60일 이전 예매자 10%
공연소개
음악이 주는 일상의 감동 모티브!
2018 아침을 여는 클래식 감성을 말하다.

특별한 화요일, 일상의 변주!
2018 <아침을 여는 클래식>감성을 말하다라는 콘셉트로 시작합니다.
음악과 감성사이에 감동을 더해
지친 삶에 대한 스스로의 위안과 따뜻한 기억을
말랑말랑한 음악으로 감성 충전합니다.

10.9 여섯 번째 무대_피아니스트 임동민
러시아 최고의 피아니스트 블라디미르 크라이네프가 극찬한 피아니스트 독일 하노버 국립음악학교
에서 블라디미르 크라이네프 교수를 사사했으며, 크라이네프 교수는 더 이상 가르칠 게 없다
극찬한 바 있다. 현재 계명대학교 교수로 후학양성에 힘쓰고 있다.
 
PROGRAM
쇼팽 / 발라드 외
F.Chopin / Ballade

*
본 프로그램은 연주자의 사정에 의해 변경될 수 있습니다
 
피아니스트 임동민

1980년 서울에서 출생한 임동민은 비교적 늦은 나이인 9살에 피아노를 시작하였으나 뛰어난 재능과 피아노에 대한 열정으로 피아노를 시작한 지 불과 2년 후, 삼익피아노 콩쿠르를 포함한 국내외 유수의 콩쿠르에서 우승을 하며 주변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선화예술중학교에 전액 장학생으로 입학한 임동민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예비학교에서 수학 도중,1994년 러시아로 이주, 음악교육의 세계적인 명문, 모스크바 국립음악원, 일명, 차이콥스키 음악원에서 가브릴로프, 부닌 등을 길러낸 명교수인 레프 나우모프 교수를 사사했다.

불과 16살 나이로 국제무대에 데뷔한 그는 1996년 제2회 국제 영 쇼팽콩쿠르에서 1위를 수상하였으며, 19986월에는 모스크바에서 열린 제11회 국제 차이콥스키 콩쿠르에서 본선까지 진출하기도 했다.2000년에는 이탈리아 비오티 국제콩쿠르 3, 2001년 이탈리아 부조니 콩쿠르 32002년 제12회 국제 차이콥스키 콩쿠르 5위를 차지하는 등, 정명훈, 백혜선에 이어 한국 피아니스트로서는 세 번째 수상자로 이름을 빛냈다. 또한 2004년 제56회 프라하 국제 음악콩쿠르에서 2위를 수상, 세계음악계의 주목을 받고, 200510월 제15회폴란드 쇼팽콩쿠르에서 3위에 오르며 미래 거장으로의 발판을 마련한다.이후 러시아에서 본격적인 음악활동을 펼치기 시작한 임동민은 모스크바 국립음악원의 대극장과 소극장을 비롯하여 차이콥스키 홀, 베를린 콘체르트 홀, 파리 살레 쇼팽 플레엘, 바르샤바 팰리스 라젠스키홀, 예술의전당, KBS홀 등 주요 무대에서 협연과 독주무대를 개최하고 있다.

러시아 최고의 피아니스트 블라디미르 크라이네프가 극찬한 피아니스트 독일 하노버 국립음악학교에서 블라디미르 크라이네프 교수를 사사했으며, 크라이네프 교수는 더 이상 가르칠게 없다고 극찬한 바 있다. 현재 계명대학교 교수로 후학양성에 힘쓰고 있다.
영상내용(자막)